AI·드론 활용… 수원시, 더 스마트한 CCTV 통합관제센터 구축 잰걸음
상태바
AI·드론 활용… 수원시, 더 스마트한 CCTV 통합관제센터 구축 잰걸음
  • 박종대 기자
  • 승인 2020.01.20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범죄 발생 징후를 예측해 위험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영화 속 미래가 실현될 가능성이 수원시에서 확인됐다.

시가 CCTV 통합관제센터를 미래형 스마트 관제센터로 업그레이드하기 위해 인공지능 기술과 드론을 활용한 정부과제 공모사업을 통해 성공적으로 실증을 마쳤기 때문이다.

19일 시에 따르면 지난해 시는 보행자와 차량을 인식하고 데이터를 검색할 수 있도록 한 지능형 CCTV와 이상행동 데이터 및 드론 다중관제 시스템에 대한 실증사업을 진행했다.

먼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주관한 ‘지능형 CCTV 시범사업’은 딥러닝 기반 지능형 CCTV 시스템의 실증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CCTV 영상분석 기술을 활용해 보행자와 차량의 외형을 인식하는 것이 핵심 기술이다. 나이와 성별, 의상 등 보행자의 속성을 활용해 감지 및 식별하고 메타데이터를 기반으로 검색시스템을 적용하는 것이다.

시범사업은 유동인구가 많은 매산동에 지능형 CCTV를 적용하고, 광교호수공원 일대 생명지킴이 CCTV와 연동해 스마트관제 및 선별관제를 가능하도록 진행됐다.

지능형 CCTV는 관제의 효율성을 높이고 검색 솔루션을 도입해 실시간으로 사건사고에 대응하거나 범죄를 예방하는 등 안전사회 구현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