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인비, 여자골프 랭킹 16위→14위
상태바
박인비, 여자골프 랭킹 16위→14위
  • 연합
  • 승인 2020.01.22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0시즌 개막전(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에서 공동 2위를 차지한 박인비(32·사진)가 여자골프 세계랭킹 14위로 도약했다. 박인비는 21일 발표된 랭킹 결과 지난주 16위보다 두 계단이 올랐다. 다이아몬드 리조트 챔피언스 토너먼트에서 하타오카 나사(일본)와 공동 2위를 차지한 게 주효했다.

고진영(25)은 1위, 박성현(27)은 2위를 유지했고 김세영(27)과 이정은(24)은 각각 6위와 7위에 자리했다. 올해 도쿄 올림픽에는 6월 말 세계랭킹 15위 내 한국 선수 4명이 출전할 수 있다. 지금대로라면 고진영, 박성현, 김세영, 이정은이 출전하게 된다. 이들 뒤로는 김효주(25) 12위, 박인비 14위, 유소연(30) 18위, 허미정(31) 19위 순이다.

남자골프 세계랭킹에서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공동 10위에 오른 임성재(22)가 34위로 한 계단 올랐다. 브룩스 켑카(미국)와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여전히 1·2위에 올랐고 타이거 우즈(미국)는 6위로 한 계단 높아졌다. 아시안투어 SMBC 싱가포르오픈 4위를 차지한 김주형(18)은 154위에서 130위까지 올라섰다. 지난해 1월 2천 위 바깥에 있다가 1년 사이 큰 폭의 상승세로 눈길을 끌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