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문화의전당 올 사업목표… "진정한 공공성 실현 나설 것"
상태바
경기도문화의전당 올 사업목표… "진정한 공공성 실현 나설 것"
  • 박광섭 기자
  • 승인 2020.01.22
  • 2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공연예술의 상징인 경기도문화의전당이 고유의 정체성 확립과 예술성 제고를 통한 진정한 공공성 실현에 나선다.

이우종 사장은 21일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2020년 사업목표를 밝혔다.

경기필하모닉 등 5개 예술단을 운영하는 전당은 올해 공연 전체에 시즌제를 처음 도입했다. 한 해 공연 일정을 미리 정하고 티켓을 사전 판매하는 것이다.

2020 레퍼토리 시즌제는 봄 시즌과 가을 시즌으로 나뉘어 운영된다. 2월부터 12월까지 5개 공연단체들의 46개 공연 일정이 사전 확정됐다.

이 사장은 "2020 레퍼토리 시즌의 메인 테마는 ‘Hello’로, 도민에게 친근한 이미지로 다가가는 대민 문화예술의 접근성을 제고했다"고 설명했다.

시즌제 도입에 따라 전당은 사전 계획 및 기획된 작품 제작과 공연으로 양질의 수준 높은 대표 작품을 축적한다는 계획이다. 또 시즌제에 대한 홍보와 마케팅을 강화해 ‘고객 확보’ 및 ‘수익 창출’을 모두 잡겠다는 각오다.

박광섭 기자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