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데이터·스마트도시 사업 설명회’ 실시
상태바
인천시, ‘데이터·스마트도시 사업 설명회’ 실시
  • 조현경 기자
  • 승인 2020.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다음 달 13일 송도 미추홀타워에서 ‘인천시 데이터·스마트도시 사업 설명회’를 실시한다.

이번 설명회는 시와 역량 있는 기업 간 협력을 통해 데이터·스마트 도시 관련 공모사업 유치 가능성을 높이고, 지역 내 기업이 사업을 유치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설명회에서는 데이터·스마트도시 분야 사업과 스타트업·벤처 폴리스 품 등에 대해 안내한다.

또 한국정보화진흥원과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관계자가 참석해 각 기관에서 주관하는 데이터 관련 주요 공모사업에 대해 설명한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중소기업 데이터 활용지원 사업과 데이터 플래그십, 공공 빅데이터 분석 사업 등에 대해,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은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와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 스타트업 디비(DB)스타즈 등에 대해 알려준다. 

여기에 사업 담당자와의 질의·응답과 다과회 등 참여자간 정보를 공유하는 시간도 준비돼 있어 기업은 우수한 아이디어와 보유 기술을 홍보하고, 시는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역량 있는 파트너 기업을 발굴할 계획이다.

설명회는 사전 등록 없이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단, 신청자가 예상보다 많을 경우 참석이 제한될 수 있어 ‘인천 데이터스마트 네트워크’(https://cafe.naver.com/datasmart)에 회원가입을 한 후 참가 신청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 관계자는 "정부가 데이터·인공지능(AI) 경제 육성을 위해 많은 투자를 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설명회가 인천시와 우수한 기업들이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해 실질적으로 협업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