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우한폐렴’ 인천공항 검역태세 점검
상태바
정 총리, ‘우한폐렴’ 인천공항 검역태세 점검
국내 두번째 확진자 발생에 "검역체계 잘 작동 판단"
  • 연합
  • 승인 2020.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검역현장 방문한 정세균 총리(서울=연합뉴스)  = 정세균 국무총리가 설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방문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검역상황을 보고를 받은 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검역현장 방문한 정세균 총리(서울=연합뉴스) = 정세균 국무총리가 설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방문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검역상황을 보고를 받은 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설 연휴 첫날인 24일 인천국제공항을 찾아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비 검역 태세를 점검하고 철저한 검역을 당부했다.

 이날은 지난 20일에 이어 국내에서 두 번째 ‘우한 폐렴’ 확진 환자가 발생한 날이기도 하다.

 정 총리는 "1호 환자와 오늘 아침 확진받은 환자 사례를 볼 때 검역체계가 잘 작동했다고 판단된다"며 "앞으로도 검역에 빈틈이 없도록 철저히 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정 총리는 검역 상황을 보고 받은 뒤 제1여객터미널 검역대에서 체온측정과 건강상태 질문서 수거, 입국장 소독 등 입국자 대상 검역 과정을 직접 살폈다. 

 정 총리는 검역 인력과 관련해 "인력이 부족하면 일이 소홀히 될 수 있으므로 필요한 조치를 적시에 취해 검역량이 많이 늘어나더라도 제대로 검역이 이뤄지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검역관들을 격려하면서 "설 연휴인데 쉬지도 못하고 근무하는 검역관들의 노고에 감사하다. 앞으로도 잘 챙겨달라"고 말했다.

 한편 정 총리는 이날 오후 정부서울청사 중앙재난상황실에서 긴급 관계기관회의를 열어 우한 폐렴 대응책을 논의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