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2월 5일부터 3일간 ‘체납관리단’ 32명 모집
상태바
광명시, 2월 5일부터 3일간 ‘체납관리단’ 32명 모집
  • 김영훈 기자
  • 승인 2020.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는 2020년 제2단계 체납자 실태조사를 위한 ‘체납관리단’ 32명을 2월 5일부터 2월 7일까지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전화상담원 8명, 실태조사원 22명, 보조인력 2명으로 체납관리단은 오는 3월 2일부터 12월 20일까지 근무하며, 체납자를 방문 하여 지방세, 과태료 등 체납액 납부를 독려하고 체납자의 체납사유, 납부 능력 조사, 애로사항 청취 등의 업무를 담당한다.

광명시 관계자는 "2019년도 1단계 사업 경험을 통해 문제점 등을 보완하고, 조사결과를 체납징수 업무에 적극 활용하여 올해 2단계 사업은 좀더   완성도 높은 사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시는 조세정의 실현을 위해 체납자 실태조사 사업을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총 3단계로 나누어 진행 중으로 2019년 1단계 체납자실태조사를 통해 방문 2만3천245건, 전화상담 2천77건을 실시해 체납자들을 독려하고 9명의 생계형 체납자를 일자리 및 복지에 연계했으며 총 32억 원을 징수하는 등 큰 성과를 거뒀다.

기타 체납관리단 관련 문의사항은 광명시청 세정과 체납접수기동T/F팀(☎2680-2752)로 문의하면 된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