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오는 2022년 어린이집 개원 등 아이낳기 좋은 직장 만들기
상태바
가평군, 오는 2022년 어린이집 개원 등 아이낳기 좋은 직장 만들기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임산부 직원을 대상으로 연중 편의물품을 지원하는 등 아이낳기 좋은 직장을 만들어 나가기로 했다.

28일 군에 따르면 장시간 근무하는 임산부 직원과 태아의 건강을 증진시키고 즐거운 일터 분위기 조성을 위해 다양한 맞춤형 복지제도를 운영한다.

먼저 군은 등받이가 180도까지 기울어져 휴식시간에 편안하게 누워서 쉴 수 있고 의자에 장착되어 있는 발 받침대를 통해 발을 편안하게 하여 붓기 완화에 도움이 되는 임산부 전용의자를 대여해 주기로 했다.

또 장시간 전자파에 노출되어 있는 대부분의 임산부 직원에게 전자파 차단 담요를 제공함으로써 태아에 해로울 수 있는 전자파를 차단키로 했다.

아울러 푹신한 쿠션으로 산모의 신체 및 태아 보호를 위한 태아보호 쿠션도 제공키로 하고 각 부서 임산부 직원들의 신청을 받기로 했다.

이와 함께 자녀 출산 공무원에 대해서는 축하화분도 지급하는 등 근무능률 향상을 도모키로 했다.

특히 군은 안정적인 보육환경 지원으로 출산율 제고하고자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가평군청 직장어린이집을 건립할 계획이다. 

오는 2022년 3월 개원을 목표로 한 어린이집은 가평읍 읍내리 564-2번지 일원 552㎡ 부지에 지상 2층 규모로 신축된다.

군 관계자는 "건강, 휴양, 안전, 후생 등 다양한 복지시책운영으로 직원들의 사기 진작과 즐거운 일터 분위기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