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보건소 주차장에 코로나바이러스 선별진료소 설치
상태바
안성보건소 주차장에 코로나바이러스 선별진료소 설치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는 2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 발생과 관련해 보건소 주차장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시는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4번째 확진 환자가 평택 거주자로 확인됨에 따라 방역의 고삐를 한층 강화하고, 시 전체적 대응으로 지역사회 사수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과 안성성모병원을 선별진료 의료기관으로 지정하고, 이날 관내 10대 병원 관계자들이 참석하는 비상대책회의를 소집했다.

보건소 신고 대상자는 중국 후베이성 방문 후 14일 이내 발열(37.5℃) 또는 호흡기 증상(기침, 가래, 인후통 등)이 나타났거나 중국 전지역을 방문한 후 14일 이내 폐렴이 나타난 경우, 또는 중국 후베이성을 다녀온 사람과 밀접하게 접촉 후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나타난 경우 등이다. 

이런 증상이 나타난 경우, 개인이 직접 병·의원에 방문하지 말고 질병관리본부 1339 또는 안성시보건소 상황실(☎031-678-5737~5738)을 통해 먼저 안내를 받은 후 유의미한 증상으로 판단되면 선별진료소로 격리돼 매뉴얼에 의해 관리받을 수 있다.

앞서 시는 설 연휴 마지막 날인 지난 27일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관련 비상대책회의를 안성시보건소에서 갖고, 관내 105개 숙박업소에 대해 행동지침 공문을 통해 협조를 요청했다.  

보건서는 30초 이상 손 씻기와 마스크 사용, 기침 시 마스크가 없다면 소매로 가릴 것 등 시민 모두가 개인위생 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안성=김진태 기자jtk@kihoilbo.co.kr 홍정기 기자 h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