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교육 공공성 강화 최선
상태바
고등교육 공공성 강화 최선
이화석 전국대학 사무~관리처장 협의회장
  • 김종국 기자
  • 승인 2020.02.04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하대학교는 이화석 사무처장이 전국대학교 사무·재무·총무·관리처장 협의회 제34대 회장으로 추대됐다고 3일 밝혔다.

협의회는 지난달 31일 남서울대학교에서 제5차 운영위원회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협의회는 대학 발전과 교류를 목적으로 1987년 설립됐으며, 현재 전국 120여 개 4년제 대학 처장 및 국장들이 참여하고 있다. 이 신임 회장은 1957년생으로 대한항공에서 36년간 근무하고 2018년부터 인하대에서 재직 중이다.

이화석 회장은 "점점 어려워지는 대학 환경 속에서 사회적 공감을 얻고 지혜롭게 헤쳐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회원교 간 협력과 소통을 통한 고등교육의 공공성 강화라는 구호를 가슴에 새기고 전국 대학 발전을 위해 일선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