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도서관 활용 아동 돌봄 서비스 시행
상태바
군포시, 도서관 활용 아동 돌봄 서비스 시행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2.19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작은도서관을 통해 지역 아동들을 위한 돌봄서비스를 시행한다.

시는 지난 17일 중앙도서관 주관으로 공모를 통해 모집한 지역 내 7개 작은도서관에서 초등 1~6학년과 동일 연령의 학교 밖 아동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 등의 운영을 시작했다.

주 5일 하루 4시간씩(오후 2~6시) 연말까지 시행될 이번 돌봄서비스는 맞벌이가정의 양육 부담을 줄이고 공동체 문화를 형성함으로써 궁극적으로는 아이 낳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돌봄활동에 투입될 강사나 봉사자의 인건비와 아이들 간식비 등을 지원하고, 각종 프로그램 운영을 수시 점검해 아동들에게 안정적·효율적으로 양질의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이번 사업으로 총 84명의 아동이 연중 한국사 보드게임, 영어책 읽기, 과학활동, 독서토론, 동화요리, 창의퍼즐 등 유익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돌봄을 받게 됐다.

이남구 중앙도서관장은 "아동들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이번 사업으로 작은도서관 활성화와 지역 공동체 문화 형성까지 달성할 것으로 생각한다"며 "수시로 운영 상황을 점검해 미비한 점이 발견되면 보완하고, 성과 분석을 통해 사업 확대 등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군포시의 시립도서관과 작은도서관 운영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www.gunpolib.go.kr) 또는 중앙도서관(☎031-390-8871~2)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