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동 불편한 노인·장애인 집 찾아 ‘똑똑’ 구월2동, 300가구 대상 안부 확인 사업
상태바
거동 불편한 노인·장애인 집 찾아 ‘똑똑’ 구월2동, 300가구 대상 안부 확인 사업
  • 홍봄 기자
  • 승인 2020.02.19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남동구 구월2동은 최근 찾아가는 보건복지사업인 ‘듣고, 찾고, 돕고’ 안부확인 사업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건강관리에 취약한 노인, 장애인 등 홀몸가구 300가구를 대상으로 이뤄졌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과 복지통장, 보람일자리사업 참여자를 중심으로 구성된 인적안전망을 활용해 위생·건강 교육과 더불어 이웃들의 안부를 확인했다.

이번에 신설된 방문보건복지팀은 앞으로 저소득 취약계층의 지원뿐 아니라 복지수요가 있는 전체 지역주민들을 대상으로 신규 복지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최민영 동장은 "우리 동은 대규모아파트와 노후빌라지역이 공존해 이웃과의 의사소통이 소홀할 수 있는 지역적 특성이 있다"며 "복지안전망 구축과 사회안전망을 통해 행복한 구월2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홍봄 기자 sprin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