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흥 테크노밸리 4차산업혁명 선도 기업 유치에 구슬땀
상태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4차산업혁명 선도 기업 유치에 구슬땀
  • 김영훈 기자
  • 승인 2020.02.2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가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첨단산업단지에 정보통신기술과 제조업을 접목하는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기업을 유치하기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광명시 가학동, 시흥시 논곡동 일원에 위치하며 첨단산업단지를 비롯해 일반산업단지, 유통단지, 주거단지가 들어선다. 첨단산업단지는 면적 49만4천㎡(광명시 32만6천㎡, 시흥시 16만8천㎡)이며 올 상반기 국토교통부로부터 산업단지계획 승인을 받은 후 오는 12월부터 2023년까지 부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박승원 시장은 지난해 "광명시흥 테크노밸리는 경기남부지역에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혁신 클러스터가 될 것"이라며 "첨단산업단지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강소기업 유치, 기업 지원 등에 대한 전략을 세워 추진할 TF를 구성하라"고 지시했다. 

이에 따라 시는 경제문화국장을 단장으로 한 TF를 구성했다. TF는 우수 기업 유도를 위한 정책개발반, 선도 기업 발굴·유치 및 기업 지원 시책을 발굴할 기업지원반, 기업의 요구를 반영한 단지 조성을 위한 산업단지조성반, 공공지원시설 유치를 위한 대외협력반, 워크-라이프 밸런스 단지 조성을 위한 도시정책반으로 구성됐다.

시는 첨단산업단지 조성 완료 시까지 TF 전략회의를 수시로 개최해 기존 용지 공급 중심의 산업단지 조성을 탈피한 수요맞춤형 계획을 수립, 공공지원시설 선도적 조성을 통한 단지 활성화를 유도하고, 복지와 여가를 같이 누릴 수 있는 워라밸 단지를 조성해 대규모 고용 및 관련 업체 집적을 유도할 선도 기업을 유치할 계획이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