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두천시 코로나 확산 예방 5일장 임시 휴장
상태바
동두천시 코로나 확산 예방 5일장 임시 휴장
  • 유정훈 기자
  • 승인 2020.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큰시장 5일장(0일, 5일)을 임시 휴장한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정부에서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시에서는 지역을 이동하는 특성이 있는 5일장이 코로나19에 취약하다고 판단하고, 상인 및 주민 보호를 위해 5일장 상인들을 설득하여 휴장하도록 했으며, 이에 따른 휴장 안내문을 5일장 상인들에게 배포하였다. 

또한, 시는 현수막 게시 및 홈페이지를 활용하여 휴장 사실을 주민들에게 알려 시민들이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번 휴장은 코로나19 위기경보 단계가 경계로 하향될 때까지 지속될 예정이며, 상황에 따라 휴장기간을 조정할 방침이다. 

최용덕 시장은 "코로나19로 지역경제가 침체되었지만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다 같이 협조하는 것이 더 큰 피해를 막는 길이니 만큼 시의 조치에 적극 협조해 달라"고 말했다. 

동두천=유정훈 기자 nkyo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