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제홍 인천 부평구갑 통합당 예비후보, 공감정책 3호 공약 발표
상태바
유제홍 인천 부평구갑 통합당 예비후보, 공감정책 3호 공약 발표
  • 김유리 기자
  • 승인 2020.0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유제홍(인천 부평구갑) 예비후보가 27일 공감정책 3호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유 예비후보가 발표한 3호 공약의 핵심은 ‘부평미군부대, 3보급단 주변지역 약 60만 평 특별건축구역 및 대단위 종합 복합개발’ 등이다.

부평에는 정비부대였던 부평공원과 미군부대, 3보급단이 있으며, 그 안에 현대아파트, 우성아파트, 산곡5·7구역이 자리잡고 있다. 이곳의 면적은 부평공원이 11만㎡, 미군부대가 44만㎡, 3 보급단이 89만㎡이다.

유 예비후보는 이 곳을 종합복합개발지로 묶고 용적률과 건폐율을 상향 조정해 개발이익을 공공이익으로 확보한다면 센트럴파크에 버금가는 도시로 재탄생할 수 있다고 주장한다. 또 이곳이 경인고속도로와 경인전철, 인천지하철1·2호선, GTX-b노선 등 교통여건과 교육 인프라가 풍부하고, 녹지면적이 충분하기 때문에 개발이 가능할 것이라 보고 있다. 

유제홍 예비후보는 "이 부지를 구와 시는 각자 개발할 것을 유도하지만 이를 하나로 묶어 송도신도시와 같은 스마트 시티로 만들어야 한다"며 "이를 위해선 전체의 그림을 그릴 용역을 실시해  공공의 중복시설을 배제하고 종합적인 개발로 공원과 도시를 재배치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유리 기자 kyr@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