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혈액수급 비상’ 공무원들 팔 걷었다
상태바
‘혈액수급 비상’ 공무원들 팔 걷었다
미추홀구, 사랑의 헌혈 행사 열어
인천 지자체 중 첫 공직 단체 행사
  • 김종국 기자
  • 승인 2020.02.28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미추홀구는 27일 구청 본관 건물 앞에서 진행한 ‘사랑의 헌혈’ 행사에 구청 및 시설관리공단 등 유관기관 직원 100여 명이 참여했다.

2주 전부터 계획된 이번 헌혈행사는 당초 신청 인원 보다 많은 직원들이 참여해 헌혈버스가 추가로 투입되기도 했다. 이번 긴급 헌혈은 최근 코로나19 국내 유입으로 단체헌혈이 잇따라 취소됨에 따라 혈액수급에 비상이 걸렸다는 소식을 듣고, 구 직원들이 힘을 보태고자 적십자사 혈액원 측에 적극 요청해 이뤄졌다.

공무원 단체 헌혈은 미추홀구가 인천 기초단체 중 처음이다.

김정식 구청장은 "구청 직원들 뿐 아니라 유관기관 직원들까지 헌혈에 적극 참여해줘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혈액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헌혈 분위기 확산에 앞장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