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이현재·민경욱 컷오프…인천 미추홀갑 전희경, 미추홀을 안상수 공천
상태바
통합당 이현재·민경욱 컷오프…인천 미추홀갑 전희경, 미추홀을 안상수 공천
  • 박태영 기자
  • 승인 2020.02.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이현재(하남) 의원과 민경욱(인천 연수을) 의원이 공천에서 배제됐다.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28일 회의를 개최한 뒤 이 같은 공천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재선의 이현재 의원과 초선인 민경욱 의원은 각각 공천 배제(컷오프) 명단에 올랐다. 이로써 컷오프를 당한 통합당 현역 의원은 5명이 됐다.

민경욱 의원의 지역구인 인천 연수을은 민현주 전 의원이 단수추천을 받아 사실상 공천이 확정됐다.

이현재 의원의 지역구인 하남에선 이창근 서울대 연구부교수와 윤완채 전 하남시장 후보가 경선한다. 이 의원은 컷오프될 경우 무소속 출마를 공언한 상태다.

인천 미추홀갑에는 비례대표 전희경 의원이, 미추홀을에는 안상수 의원이 각각 전략공천(우선추천)을 받았다.

미추홀갑·을은 각각 통합당 홍일표·윤상현 의원의 지역구다. 홍 의원은 불출마를 선언했고, 윤 의원은 컷오프를 당했다. 미추홀갑에는 신보라 최고위원 등이 공천을 신청했지만, 공관위는 이곳을 전략공천지로 지정한 바 있다.

안 의원이 미추홀을로 옮기면서 그의 지역구인 인천 중구·동구·강화·옹진에는 배준영 인천경제연구원 이사장이 단수추천을 받았다.

용인정과 인천 계양갑 출마를 희망하던 전 의원과 안 의원이 각각 미추홀갑·을로 이동 배치된 데 대해 김 위원장은 "본인과 충분한 협의 끝에 결정했다"고 말했다.

안성은 이 지역 3선인 김학용 의원이 단수추천을 받았다.

오산은 최윤희 전 합참의장이 전략공천됐다.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의 지역구로, 민주당은 후보자를 추가 공모 중이다.

용인정은 김범수 세이프노스코리안 대표를 단수추천했다. 민주당이 전략공천한 이탄희 전 판사와 맞붙는다.

인천 계양을은 윤형선 전 인천시 의사협회 회장이 단수추천을 받았다. 민주당 송영길 의원의 지역구지만, 추가 공모를 받기로 했다.

인천 부평갑은 현역인 통합당 정유섭 의원이 유제홍 ‘대한민국 젊은보수’ 대표와 경선하게 됐다.

이 밖에 구리(김구영·나태근·송재욱), 용인병(권미나·김정기·이상일), 파주을(박용호·최대현), 화성갑(김성회·최영근), 인천 연수갑(김진용·제갈원영·정승연)이 경선지역으로 정해졌다.  

박태영 기자 pty@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신훈 2020-02-29 03:26:58
어디까지가 막말인가? 없는 살생부 명단이 있다고 거짓 발언한 김무성을 개인 대화에서 욕 한마디 했다고? 누구나 직장이든 누구든간에 사석에서 술 한잔하면서 직장 상사를 안주삼아 욕하며 스트레스를 풀고 하면서 직장 생활을 하듯이...그래서 4번의 징계를 받았잖아? 일사부재리 원칙으로 보면 이번은 불순한 의도가 있는게 분명해...그래서 무소속으로 나가겠잦느 것이지...노욕의 말로는 이런 것이다...하며 보여줄테니 어야 나와라...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