림스상사 등 생닭 1만 마리 해당 닭 가공품 경기도에 전달
상태바
림스상사 등 생닭 1만 마리 해당 닭 가공품 경기도에 전달
  • 민부근 기자
  • 승인 2020.0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가 도내 닭 가공업체들과 함께 12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사랑의 닭 가공품’을 전달했다.

도는 이날 오후 경기도청 외국인투자상담실에서 김성식 도 축산산림국장, 림스상사 유석호 대표, ㈜한강씨엠 황인창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나눔사랑 실천 사회공헌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업체들은 생닭 1만 마리에 해당하는 약 1억3천만 원 상당의 닭 가공품(홍삼삼계탕, 치킨텐더)을 도에 기부했다. 

이에 도는 자가격리자, 홀몸노인, 저소득층 등 기부처를 선정하고, 도 자원봉사센터와 사회복지협의회 푸드뱅크를 통해 지원할 계획이다.

김성식 축산산림국장은 "이번 지원으로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도민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극복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