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농업인 현장교육 중단…‘비대면 온라인 강의’ 대체
상태바
양주시 농업인 현장교육 중단…‘비대면 온라인 강의’ 대체
  • 전정훈 기자
  • 승인 2020.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는 코로나19 유입 차단을 위해 농업인 현장교육을 중단하고 비대면 온라인 강의를 안내한다.

16일 시에 따르면 농촌진흥청에서 운영 중인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 e-러닝’과 농식품부 ‘농업교육포털’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교육과정을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 e-러닝’은 감자, 도시농업, 농산물 가공 등 각 품목별 4~8시간 과정, 총 43개의 다양한 농업교육을 PC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을 통해 제공한다. 

‘농업교육포털’은 귀농귀촌, 수출농업, 품목별 해외농업 전문가 초청 등 세분화된 139개 교육과정을 수강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농업인과 시민이 당면한 영농현장 애로사항을 해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의 온라인 강의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연기된 교육과정을 하루빨리 추진할 수 있도록 방역활동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주시 농업기술센터는 품목별 전문교육, 농업경영, 농산물가공, BIO농업대학 등 다양한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교육일정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atc.yangju.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