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우기업·조양방직·서해장례문화원 등 강화 지역업체 성금~물품 기부 끝없네
상태바
건우기업·조양방직·서해장례문화원 등 강화 지역업체 성금~물품 기부 끝없네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3.23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기업 및 기관·단체 등의 성금·물품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22일 군에 따르면 건우기업(대표 변천섭) 1천만 원을 비롯해 해강개발 강화SEASIDE리조트(대표 박영호)와 조양방직(대표 이용철)이 각각 1천만 원을, 이어 강화군시설관리공단(이사장 한기량) 300만 원, 농협중앙회 강화군지부(지부장 윤희)·강화농협(조합장 이한훈)·강화남부농협(조합장 고석현)·서강화농협(조합장 황의환)·인천강화옹진축협(조합장 송정수) 등 5개 농·축협에서 2천만 원 등을 기탁했다.

또 물품 후원도 줄을 잇고 있다. 서해장례문화원(대표 나창환)과 ㈜태민공영(대표 나재민)이 뜻을 모아 손소독제 600여 개(600만 원 상당)를, 강화태권도인재육성회(회장 전진옥)는 핫팩 2천 개(200만 원 상당) 등을 전달했다.

이번에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물품 구입 등에 사용된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