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동산단 입주기업들 ‘손에 손잡고’ 대구·경북에 손소독제 1000개 기부
상태바
남동산단 입주기업들 ‘손에 손잡고’ 대구·경북에 손소독제 1000개 기부
  • 이창호 기자
  • 승인 2020.03.27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남동국가산업단지 입주기업들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경북지역 주민과 인천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손 소독제 1천 개와 감염예방물품(건강나눔키트)을 후원했다.

26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본부에 따르면 남동산단 내 뷰티 및 바이오 관련 산업 입주기업 중심으로 구성된 ‘남동산업단지 뷰티바이오융합 미니클러스터’ 회원 70여 개 사는 코로나19 피해가 심한 대구·경북에 500mL 손 소독제 1천 개를 대구사회복지협의회 등을 통해 9개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 또 인천지역 장애인 50여 가구에 마스크, 손 소독제, 건강식품 등으로 구성된 코로나19 감염예방물품(건강나눔키트)를 밀알복지재단 인천지부를 통해 기부했다.

이번 사회공헌활동에 앞장선 ㈜리치케미칼 이충근 뷰티바이오융합 미니클러스터 회장은 "대구·경북지역에 큰 도움을 주지 못해 다소 송구스럽지만 어려울 때일수록 다함께 뭉쳐서 코로나19를 극복하자는 마인드로 참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최종태 인천본부장은 "사실 산단 내 중소기업도 코로나19 여파로 원·부자재 수급 등 어려움이 있음에도 이렇게 타 지역의 후원활동에 동참하는 것을 보고 큰 감동을 받았다"고 했다.

이창호 기자 ych23@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