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원광건설·삼보해운 등 기업 감염병 극복 기부
상태바
강화 원광건설·삼보해운 등 기업 감염병 극복 기부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3.27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성금·물품 기부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26일 군에 따르면 원광건설(대표 최병환)과 삼보해운(대표 신희백)에서 각각 1천만 원, 동림건설(대표 김용철) 100만 원, 교동면 안동권씨종중 100만 원, 강화군원로자문회의 100만 원 등을 기탁했다. 또 새생활 종합철강(대표 박영원·박영덕·박영옥)은 1천600만 원 상당의 코로나19 예방 탈부착 모자 2천 개를 기부했다. 이번 기탁금과 기부물품은 코로나19로 가장 고통을 받고 있는 홀몸노인, 저소득가구 등 취약계층을 위한 마스크와 손세정제 구입, 긴급 구호물품 지원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