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조해진 날씨, 산불 예방 총력 대응
상태바
건조해진 날씨, 산불 예방 총력 대응
‘청명·한식 특별경계근무 기간’ 지정 인천소방본부, 4~6일 비상근무 돌입
  • 우제성 기자
  • 승인 2020.04.02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소방본부는 오는 4일부터 6일까지 ‘청명·한식 특별경계근무 기간’으로 지정하고 산불 대비태세를 높여 비상근무에 돌입한다.

청명 및 한식 기간은 성묘객과 행락객이 늘어 산불 발생 위험성이 매우 높다.

이에 따라 인천소방본부는 인력·장비 등 즉각 출동태세를 유지하고, 관계기관 협조와 비상연락망 체계를 구축하는 등 산불 발생에 대비하고 있다. 또 인천지역 내 주요 공원묘지, 식목장소 및 등산로 15곳에 2일간 소방챠량,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 등을 배치하고, 산불 등 화재에 대비해 신속한 초기 대응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아울러 산림 인접지역 화재예방순찰을 강화해 논·밭두렁을 태우거나 쓰레기를 소각하는 행위를 집중적으로 감시할 방침이다.

인천소방본부 관계자는 "건조한 날씨와 강풍은 대형 산불로 이어지기도 한다"며 "사소한 부주의로 인한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한 관심을 가져달라"고 말했다.

우제성 기자 wj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