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성모병원 환자 2명 코로나19 추가 확진…도내 확진자 500명 넘어
상태바
의정부성모병원 환자 2명 코로나19 추가 확진…도내 확진자 500명 넘어
  • 신기호 기자
  • 승인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 발생으로 폐쇄가 결정된 경기도 의정부시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에서 병원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검진을 받고 있다. /연합늇스
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 발생으로 폐쇄가 결정된 경기도 의정부시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에서 병원 관계자들이 코로나19 검진을 받고 있다. /연합늇스

의료진과 환자 등 코로나19 집단감염 발생으로 폐쇄된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에 입원 중이던 환자 2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1일 경기도와 의정부시에 따르면 동두천 거주 54세 남성과 남양주 거주 84세 남성 등 2명이 확진됐다.

모두 4층 병실에서 치료를 받던 환자들로, 동두천 남성은 지난달 22일 발목과 허리 골절로 입원했으며 남양주 남성은 같은 달 20일 뇌출혈로 입원했다.

방역당국은 해당 환자들과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4층 병실 간병인과의 연관성을 조사하고 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이 병원과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는 18명이다.

앞서 의정부성모병원에서는 지난달 29일 양주 베스트케어요양원 입소자 A(75)씨가 폐렴이 악화해 이송된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A씨는 확진 판정 약 4시간 만인 30일 사망했다. 이후 이 병동 8층에 입원 중이던 82세 여성을 비롯해 환자, 간호사, 간병인 등 11명이 잇따라 추가 확진됐다.

이에 따라 의정부성모병원은 질병관리본부, 경기도 대응팀 등과 협의해 이날부터 3일까지 병원 전체 폐쇄를 결정하고 주말인 4∼5일 소독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현재 의료진, 직원, 보호자, 입원환자, 협력업체 직원 등 2천500여 명에 대한 전수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전수검사 결과가 절반 정도 나왔는데 2일까지 모두 완료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며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이 작지 않아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1일 0시 기준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전날보다 23명 늘어 25개 시·군에 501명이라고 밝혔다. 지난달 26일 확진자가 400명을 넘어선 지 엿새 만에 100명 정도가 증가한 수치다. 시·군별로는 성남시 112명, 부천시 70명, 용인시 54명, 수원시 44명 등이다. 

박종대 기자 pjd@kihoilbo.co.kr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