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동물위생시험소, 구제역 바이러스 예방 ‘락토세이프’ 농가 공급
상태바
道동물위생시험소, 구제역 바이러스 예방 ‘락토세이프’ 농가 공급
  • 민부근 기자
  • 승인 2020.04.03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동물위생시험소는 구제역 바이러스 전파 방지를 위해 우제류(소·돼지) 사육농가에 ‘락토세이프’를 공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최근 중국·러시아 등 주변국에서 구제역이 지속 발병하는 점을 감안해 국내 유입 차단 차원에서 추진됐다. 시험소는 도내 14개 시·군 우제류(소·돼지) 사육농가 836곳을 대상으로 구연산·유산균 혼합제인 락토세이프 30t을 공급한다.

락토세이프는 시험소가 생산·공급하는 ‘친환경 미생물 제재’로, 구연산과 유산균을 적정한 비율로 혼합해 만든다. 산성에 저항성이 약한 구제역 바이러스를 사멸시키는 소독 효과가 있고, 유산균의 생균 효과로 가축의 면역력을 증진시킨다.

특히 물에 20~100배가량 희석해 사용할 경우 보통의 일반소독제로는 소독이 어려웠던 축사 내부나 음수통, 사료, 가축 등에 직접 살포가 가능한 장점도 있다.

민부근 기자 bgm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