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고양정 김현아, "일산에서 강남보다 좋은 입시·상담 서비스 받게 하겠다" 공약
상태바
통합당 고양정 김현아, "일산에서 강남보다 좋은 입시·상담 서비스 받게 하겠다" 공약
  • 조병국 기자
  • 승인 2020.04.07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고양정 김현아 후보가 6일 "일산에서 강남보다 좋은 입시·상담 서비스를 받게 하겠다"고 공약했다.

이날 김 후보가 제시한 공약은 ▶맞춤형 진로·진학 컨설팅 지원센터 건립 ▶일산 교육특구 지정 및 교육 관련 인프라/예산 확대 ▶과학고 등 명문고 육성 및 아이들 치유를 위한 상담기능 강화 ▶킨텍스 초중고 유치 ▶EBS 연계 일산서구 특화 학습 프로그램 제공 ▶사회복지 전문대학원, 예술종합대학원 유치 ▶국공립유치원 확대 및 사립유치원 지원 확대 등이다.

김 후보는 "일산서구는 신도시 조성 당시 중산층이 대거 유입되면서 높은 교육열을 보였고, 그에 걸맞은 교육환경이 조성되어 왔다"며 "하지만 정부의 평준화 정책으로 인해 교육의 하향 평준화가 지속됐고, 이로 인해 고등학교 진학 당시부터 일산을 떠나 가족이 생이별하는 상황이 벌어지고 있다"라고 일산교육의 문제점을 진단했다.

이어 "지속적으로 대규모 아파트가 공급되고 있지만 초중고 등 기본적인 교육 인프라 조차 제대로 갖춰지지 않아 우리 아이들의 교육을 받을 권리가 침해되고 있다"고 꼬집었다.

그는 "교육의 질은 높이고, 사교육비는 줄이는 교육공약으로 일산을 다시 명품교육도시로 되돌리겠다"고 밝혔다.  

고양=조병국 기자 chob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