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 부발읍 보장협의체, 매주 1회 복지시설 등 코로나 방역
상태바
이천 부발읍 보장협의체, 매주 1회 복지시설 등 코로나 방역
  • 신용백 기자
  • 승인 2020.0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의 확산이 소강상태에 빠진 듯 보이지만 아직도 국내 곳곳에서 추가 확진자가 나타나면서 주민들은 여전히 불안하다. 

이에 이천시 부발읍 지역보장협의체가 코로나 바이러스를 잡기 위한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7일 부발읍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지난 6일부터 매주 1회 복지시설과 다중이용시설에 방역활동을 전개키로 했다.

임무빈 민간위원장 등이 7인 1조로 구성, 대상을 특정화해 취약계층을 위한 활동을 펼친다.

이들은 집단생활을 하고 있는 초록날개 장애인 체험농장, 장애인들의 주야간보호시설인 효양동산, 장애인들이 장기적으로 생활하고 있는 주라장애인쉼터, 그리고 저소득 아동들의 학업을 지도하고 있는 아미지역아동복지센터와 같은 복지시설 등을 소독한다.

방역복과 마스크, 장갑을 착용하고 개인 분무기, 방역차를 동원하여 구석구석 소독을 실시하는 부발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역사회 복지선봉대로 지역공동체에 희망과 봉사를 지속적으로 해오던 단체로 복지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대상자들을 위해 적극적인 발굴과 지원을 해왔다. 

임무빈 민간위원장은 "주민들이 코로나19로 겪는 어려움을 이겨 나갈 수 있도록 신종바이러스 종식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천=신용백 기자 sy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