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군,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 보급 사업’ 추진
상태바
가평군,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 보급 사업’ 추진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군이 주민 에너지 복지 증진을 위해 1억 원을 들여 ‘신재생 에너지 보급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 사업은 주민들이 각 가정에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설치하는 경우 설치비 일부를 지원하는 것으로 예산 소진시까지 이뤄진다.

지난해에도 태양광 63가구, 지열 1가구 등 총 64가구가 신청해 에너지 자립율을 높이고 경제적 부담을 덜었다.

신재생에너지가 설치되면 3kw태양광 설비 기준 전기사용량 350kwh인 단독주택은 연간 60여만 원의 절감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원액은 태양광 kw에 45만 원으로 최고 3kw까지 지원되며, 태양열은 ㎡당 5만 원에 최고 20㎡, 지열은 3.5kw에 45만 원으로 최고 17.5kw까지 지원된다.

지원 대상은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에서 설치 적합승인을 받은자 중, 한전과 계약종별이 주택용인 단독 및 공동주책 소유자 이어야 한다.

신청은 신재생에너지 콜센터 및 군청 일자리경제과로 접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그린에너지 적극 사용은 에너지를 자급자족하는 것을 넘어서 우리가 생활하는 환경에 대한 보호뿐만 아니라 에너지 강국으로 이어지는 길이라"며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지속 보급함으로써 청정가평 그린가평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