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화 감상·깜짝 선물로 우울한 마음 날려버려요
상태바
명화 감상·깜짝 선물로 우울한 마음 날려버려요
인방사 ‘코로나 블루’ 극복 일환 면회실서 반 고흐 특별전시 열어 "출타 제한 상황서 장병에 활력"
  • 배종진 기자
  • 승인 2020.04.14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해역방어사령부는 13일 부대 내 면회실에서 코로나 블루(우울감) 극복을 위한 ‘2020 인방사 세계명화 순회 전시회’를 열어 장병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전시회는 부대 안에서 장병들의 문화적 욕구를 충족시켜주는 동시에 장병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주는 통로이자, 군복무에 활력을 주는 장(場)을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인방사는 마치 미술관에 온 듯한 느낌을 줄 수 있도록 피아노 음악을 준비하고, 면회실 내부 구성과 배치를 바꿔 색다른 장소로 탈바꿈시켰다.

또 작품 감상을 마친 후에는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담소를 나눌 수 있도록 티타임 공간도 마련했다.

전시회 주제는 후기 인상주의 화가로 알려진 ‘빈센트 반 고흐(Vincent Van Gogh) 특별전’으로 삶 속의 아픔을 예술로 승화한 고흐의 작품을 통해 코로나 블루를 이겨내자는 의미가 담겼다. 아울러 전 세계 유명 미술관에 소장된 고흐의 원작을 재현한 레플리카(Replica) 20점도 전시됐다.

전시회를 주관한 인방사 강동길(준장) 사령관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장기간 출타가 제한된 상황에서 이번 전시회가 장병들에게 심리적 안정을 되찾고 군복무에 활력을 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세계명화 전시회는 인방사에서 오는 24일까지 약 2주간 열리며, 5월부터는 상대적으로 문화·예술활동을 접할 기회가 적은 도서기지 6곳을 순회하며 작품을 전시할 예정이다.

배종진 기자 jongjb@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