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코로나19 대응 농촌일손돕기 지원
상태바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코로나19 대응 농촌일손돕기 지원
  • 조현경 기자
  • 승인 2020.0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13일 남동구 배 재배 농가를 방문해 배꽃 인공수분 일손돕기를 했다.

배꽃 만개기는 이달 11일부터 14일까지로 인공수분 가능한 기간이 예년에 비해 짧아 많은 일손이 필요한데, 올해는 코로나19로 농가에 일손이 부족해 시 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직접 팔을 걷어붙인 것이다.

특히 이 시기를 놓치면 착과율 감소와 품질 저하로 이어져 농가 소득에 큰 타격을 주기 때문에 인공수분은 가장 중요한 작업 중 하나로 꼽힌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외국인 근로자 입국이 지연돼 농촌 인력 부족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앞으로도 적기에 농작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일손돕기 등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