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 벗어나 행복로 거리서 만난 ‘예술’
상태바
미술관 벗어나 행복로 거리서 만난 ‘예술’
의정부문화원 치유 프로젝트 시작 서양·문인화 등 거리서 작품 전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예술가 위로
  • 신기호 기자
  • 승인 2020.04.15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문화원이 행복로 일대에 마련한 ‘찾아온 미술관’ 거리전시회에서 시민들이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있다. <의정부시 제공>
의정부문화원은 ‘의정부 치유 프로젝트’의 첫 번째 사업으로 행복로 일원에서 ‘찾아온 미술관’ 거리전시회를 개최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의정부 생활예술인들의 문화 나눔 프로젝트로, 코로나19 사태로 힘들어하는 시민들이 문화예술을 통해 잠시라도 위로를 받고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마련됐다.

지난 10일 시작한 거리전시회는 의정부문화원을 거점으로 활동하고 있는 서양화, 문인화, 한국화, 서예, 사진, 규방공예, 캘리그래피, 닥종이 인형 등의 생활예술작가들이 릴레이로 진행한다.

찾아온 미술관 거리전시회의 자세한 일정은 의정부문화원(☎031-872-5678)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성현 의정부문화원장은 "코로나19 사태는 각자의 위치에서 서로 격려하고 최선을 다하는 시민의 힘으로 극복할 것이라 굳게 믿는다"며 "문화도시 의정부를 만들기 위해 일선에서 앞장서 온 지도 선생님들과 생활예술가들에 대한 지원도 중요한 때"라고 말했다.

의정부=신기호 기자 s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