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대, 사회적 소외계층 연대 ‘맞춤교육’ 선보인다
상태바
재능대, 사회적 소외계층 연대 ‘맞춤교육’ 선보인다
‘후진학 선도형사업’ 선점 위해 다문화·발달장애인센터와 협약 장애인 부모교육 지원 본격나서
  • 최유탁 기자
  • 승인 2020.05.21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재능대학교가 인천 동구 건강가정·다문화지원센터, 인천시발달장애인센터와 함께 사회적 소외계층 지원에 본격 나선다. 20일 재능대에 따르면 교육부 주최 ‘2020 후진학 선도형 사업’ 추진과 관련, 다문화센터 및 장애인센터와 각각 지난 3월과 4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센터와의 협업을 시작으로 재능대는 다문화가정·장애인·노년층 등 소외계층과의 연대를 통한 맞춤형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한다. 또 산·학·관 협력지원 체제를 구축하는 등 대학의 사회적 책무를 충실히 수행할 계획이다.

최근에는 인천평생교육진흥원이 주최한 ‘2020년 지역 평생교육 균형발전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다문화센터와 협업해 ‘그리운 엄마 손맛 가득 JEIU 쿠킹 클래스’를 개설했다. 다문화가정 주부를 대상으로 다양한 가정요리를 만들고 먹어 보는 요리 강좌로 총 10주간 진행된다.

6월부터는 장애인센터가 주최한 ‘2020년 발달장애인 부모교육 지원사업’의 성(性)인권 부모교육 수행기관으로서 ‘2020 발달장애인 부모교육 通! 通! 通! 함께하는 감.수.性’ 교육을 실시한다.

최유탁 기자 cyt@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