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한부모 여성 자활창업지원 ‘카페 샌드리아’개소식 개최
상태바
평택시, 한부모 여성 자활창업지원 ‘카페 샌드리아’개소식 개최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5.2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지난 20일 사회적협동조합 평택지역자활센터를 경영 지원하고 있는 한부모 여성들이 모여 창업한 자활기업 ‘카페 샌드리아’ 개소식을 진행했다.

개소식에는 정장선 시장을 비롯해 지역 시도의원, 이현주 평택지역자활센터 이사장 및 평택시 사회적 경제기업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카페 샌드리아’는 용이동 내 용죽지구에 위치한 자활기업으로, 2인 이상의 수급자 또는 차상위자가 상호 협력해 조합·사업자 형태로 탈빈곤을 위한 자활사업을 운영한다. 

이곳은 한부모가정 여성들로 구성돼 있으며, 평택지역자활센터에서 2013년 외식사업을 판매하는 사회서비스형 자활근로사업단으로 시작해 2018년 시장진입형 자활근로사업단으로 전환하고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통해 올해 시로부터 자활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이현주 이사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자활사업단에서 배운 기술과 경험을 통해 창업에 성공한 참여자들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일자리 아이템을 계속 발굴해 어려운 이웃들이 자립할 수 있는 자활복지 일자리 창출사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정장선 시장은 "자활기업의 힘찬 출발과 성공적인 운영을 응원하며, 지역사회의 어려운 환경에 있는 분들께 좋은 본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