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검, '5살 의붓아들 살해' 계부 징역 22년 선고 불복 항소
상태바
인천지검, '5살 의붓아들 살해' 계부 징역 22년 선고 불복 항소
  • 김종국 기자
  • 승인 2020.0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이 5살 의붓아들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로 징역 22년을 선고받은 20대 계부의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인천지검은 살인, 상습특수상해, 상습아동유기방임 등의 혐의로 기소된 A(28)씨의 1심 판결에 대해 항소했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A씨의 무기징역을 구형한 검찰은 1심에서 선고된 형량이 낮아 ‘양형부당’을 이유로 항소했다. A씨 측도 1심 판결에 불복해 법원에 항소장을 제출했다. 맞항소한 양 측의 2심 재판은 서울고법에서 열린다. 

A씨는 지난해 9월 인천시 미추홀구의 한 빌라에서 의붓아들 B(5)군의 온몸을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다. 친모 C(25)씨도 아동학대치사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 

김종국 기자 kjk@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