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갈매고, 학생들이 직접 학교 내 ‘경기레인보우 메이커공간’ 설계
상태바
구리 갈매고, 학생들이 직접 학교 내 ‘경기레인보우 메이커공간’ 설계
  • 윤덕신 기자
  • 승인 2020.05.29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레인보우메이커 학교로 선정된 구리갈매고등학교가 학생들과 함께 학교의 새로운 공간 설계를 마쳤다.

갈매고는 건축을 잘 모르는 학생과 교사를 위해 건축전문가와 함께 조화와 다양성, 공간과 시민성을 주제로 총 3회에 걸쳐 세미나를 열고 학생들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수렴했다.

이 과정에서 장민서 학생은 복도에 아크릴 보드와 원형 탁자를 배치해 멘토·멘티 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과 포토존을 제안했다. 임가은 학생은 복도의 공간 활용을 높이기 위해 노트북을 놓아 학생들이 함께 토론하고 논의할 수 있는 협력 학습 공간을 설계도면으로 만들어 제안하기도 했다.

학생들의 의견을 반영해 1층 교육지원시설(위클래스, 사회적협동조합매점), 2층 학생활동(교내 활동 및 예체능 전시·발표 공간), 3층 인문사회(유네스코 홈베이스, 인문사회활동 공간), 4층 자연과학(패션메이커, 천연재료공방, 메이커작업실 공간), 5층 음악·미술(개인 연습실, 특별실 공간) 등 층별로 공간 특성이 나타나도록 설계하고, 여름방학을 이용해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전민수(3년)학생은 "학습·놀이·휴식이 조화를 이룬 공간을 만들기 위해 고민했다"며 "이 과정을 통해 학교 공간의 주인은 학생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준호 교장은 "앞으로 메이커공간을 활용해 학생 동아리활동 및 프로젝트 융합수업을 활성화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해 교육생태계를 구축·활용할 계획이다"라며 "메이커교육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와 학교가 협력하고 공유하는 문화를 확산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경기레인보우메이커 학교는 학생들이 미래사회에 필요한 의사소통·공학기술·문제 해결 역량 등을 기를 수 있도록 학교 내 자유로운 상상과 창작활동이 가능하도록 메이커 공간을 구축하는 학교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