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공사, 산림청 및 (사)푸른아시아와 ‘몽골 저탄소마을 구현 시범사업’ MOU 체결
상태바
인천공항공사, 산림청 및 (사)푸른아시아와 ‘몽골 저탄소마을 구현 시범사업’ MOU 체결
  • 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산림청, ㈔푸른아시아와 ‘몽골 저탄소마을 구현 시범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을 바탕으로 공사는 산림청과 ㈔푸른아시아와 다자간 협력관계를 구축해 몽골 울란바토르 게르촌 내 160 가구에 개량난로와 태양광 에너지 시설 등을 보급할 예정이다.

몽골은 전 세계에서 대기오염 및 기후변화 피해가 가장 심각한 지역이다. 몽골의 대기오염은 미세먼지, 황사 등 국내 대기질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공사는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몽골 현지 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과 국내를 포함한 전 세계 대기오염 완화 및 기후변화 대응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특히 공사의 개량난로 보급을 통한 몽골 현지의 탄소 배출 감축량을 데이터화해 인천공항에 할당된 탄소 배출권을 추가로 확보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다. 

구본환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글로벌 공항기업으로서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라며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는 바람직한 공기업 모델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승훈 기자 hu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