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강화군, 2020년 솔잎혹파리 방제사업 추진
상태바
인천시 강화군, 2020년 솔잎혹파리 방제사업 추진
  • 김혁호 기자
  • 승인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강화군은 지역 내 산림 병해충의 적기 방제로 솔잎혹파리 피해확산을 방지하고 ,산림생태계 유지와 우량 소나무림을 보호하기 위해 ‘2020년 솔잎혹파리 방제사업’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업대상지는 강화읍 월곳리 산 72-1번지 외 150필지로 사업량은  나무주사 64.57㏊다. 오는 6월 이내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솔잎혹파리에 감염된 소나무는 2~3년간 피해가 누적돼 잎이 마르다가 결국 고사하기 때문에 군은 솔잎혹파리 방제를 위해 매년 시기적으로 저독성 나무주사를 시행하고 있다. 또 이 같은 내용을 군 홈페이지에 공고하고 방제사업 관련 기관, 산주 및 이해관계인의 의견을 다음 달 10일까지 접수한다. 아울러 방제지역 및 주변 산림에서는 솔잎·산나물·약초 등 임산물 채취를 자제할 것을 요청했다.

군 관계자는 "솔잎혹파리뿐 아니라 주민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주는 매미나방 등 주변 산림을 지속 예찰해 산림병해충을 조기에 발견하고 적기에 방제하겠다"며 "앞으로도 산림자원 유지·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화=김혁호 기자 kimhho2@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