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청라국제도시 스트리밍시티 유치 문화 콘텐츠 메카로
상태바
인천 청라국제도시 스트리밍시티 유치 문화 콘텐츠 메카로
  • 인치동 기자
  • 승인 2020.05.29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청라국제도시 내에 영상·문화 콘텐츠 제작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가칭)스트리밍시티(Streaming City)’가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27일 송도국제도시 G타워에서 열린 ‘제4차 투자유치기획위원회’에서 이 사업과 관련한 인천경제청, 한국토지주택공사(LH), 스트리밍시티(가칭) 등 3자간 양해각서(MOU) 체결안이 심의·의결됐다고 28일 밝혔다.

스트리밍시티는 사업참여자인 예닮글로벌 등이 8천40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청라국제도시 내 투자유치용지(5-4블록) 약 11만9천㎡에 영화·드라마 촬영 스튜디오, 미디어센터, 세계문화의거리 및 업무시설 등을 만들고 관광객을 유인할 수 있는 기능을 갖춘 영상·문화 콘텐츠 제작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사업기간은 올해부터 2025년까지다.

이 사업에는 부천 영상복합산업단지 공모에 참여했던 경력이 있는 예닮글로벌과 MBC의 자회사이며 드라마 제작 및 스튜디오 건립·운영을 담당하고 있는 MBC아트, EBS미디어 등이 참여한다. 시행 파트너로 한국자산신탁과 외국인 투자사인 액티스(Actis) 코리아로 구성돼 있다.

청라 스트리밍시티는 지난해 6월 처음으로 제안됐다. 인천경제청은 10개월 동안 사업계획 실현 가능성 등을 점검했으며, 지난달 열린 ‘제3차 투자유치기획위원회’에서 요구사항 등을 최종 보완해 이번 4차 위원회에서 심의·의결을 받았다.

유병윤 인천경제청 차장은 "3자간 양해각서 체결안이 심의·의결됐지만 앞으로 사업협약 체결, 토지매매계약 체결 등 넘어야 할 산이 많다"며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사업이 성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치동 기자 airin@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