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잣 막걸리에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화’ 문구 삽입 홍보 효과
상태바
가평 잣 막걸리에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화’ 문구 삽입 홍보 효과
  • 엄건섭 기자
  • 승인 2020.0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평소방서가 가평 잣 막걸리에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의무화’ 홍보 문구를 삽입해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가평소방서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가 법제화되었지만 설치율이 저조해  보다 효과적인 홍보 콘텐츠를 찾던 중 시민 대표 먹거리이자, 청와대 공식 만찬주로도 사용한 막걸리인 잣 막걸리를 활용한 홍보를 추진하게  됐다.

한편 지난 27일 북면에서 부주의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였지만, 단독경보형감지기로 조기 인지하고  비치 소화기로 화재를 조기에 진압해 인명피해를 막고 재산피해를 줄일 수있었다.

김전수 가평소방서장은 "주택용 소방시설의 중요성에 대해 다시 한번 알리는 계기가 되어 국민들이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집집마다 설치해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킬 수 있기를 희망한다"라고 전했다.

가평=엄건섭 기자 gsuim@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