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일경찰 반민특위 습격 사과하라"
상태바
"친일경찰 반민특위 습격 사과하라"
  • 연합
  • 승인 2020.06.05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원웅 광복회장과 102살의 생존지사 임우철 광복회 원로회의 의장, 반민특위 유족들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1949년 6월 6일은 친일경찰이 반민특위를 습격한 폭란의 날이었다"며 경찰청장의 독립유공자 유족에 대한 공개사과를 촉구하고 있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