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통일부, ‘통일교육 협력대학 업무협약식’ 가져
상태바
한신대-통일부, ‘통일교육 협력대학 업무협약식’ 가져
  • 최승세 기자
  • 승인 2020.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신대학교가 최근 서울캠퍼스 국제회의실에서 통일부 통일교육원과 ‘통일교육 협력대학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7일 밝혔다.

한신대와 통일교육원은 대학생 통일교육을 활성화하고 창의적인 통일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 

이에 양 기관은 앞으로 ▶통일교육 선도대학과 연계된 공동 학술회의·간담회 개최 ▶전문 강사진의 공동 활용 및 통일·북한 관련 행사의 활성화 ▶통일·북한 관련 콘텐츠·자료 등에 대한 공유 및 지원 ▶통일교육원 주관 ‘청년 통일리더 아카데미’ 활성화 노력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협약식에는 한신대 연규홍 총장,통일부 통일교육원 백준기 원장, 장창준 한신대 글로벌피스센터 부센터장, 박준수 통일교육원 학교통일교육과장, 전철종 사무관 등이 참석했다.

연 총장은 이 자리에서 "지난 5월에 있었던 한신대 개교 80주년 기념예식에서 지난 역사를 디딤돌로 삼아 새로운 100년을 향해 도약하고자 제2의 창학을 선포했다. 그 도약의 핵심 중 하나가 ‘한신 100년에 통일 대통령을 배출’하는 것이다"며 "이는 과거 통일 대통령, 민중 대통령으로 불렸던 장준하 선생과 문익환 목사를 배출했던 한신대인만큼 앞으로도 남북을 잇고 유라시아대륙까지 끌어안을 수 있는 큰 품을 가진 인재를 길러내고자 함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신대는 몇 해 전 교양대학을 ‘평화교양대학’으로 개편하고 통일교육과 평화교육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에 ‘통일교육 협력대학’으로 지정됨에 따라 한신대의 선배들이 남겨주신 귀한 유산의 가치를 제대로 찾아가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백준기 원장은 "올해 처음으로 통일교육 협력대학 제도를 만들었다. 많은 대학이 통일 관련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에 힘을 쏟고 있지만, 역사적으로 한신대만큼 평화와 통일에 앞장선 굳건한 전통과 훌륭한 인물을 두루 갖춘 대학은 흔치 않다. 한신대가 통일교육 협력대학인 것이 통일교육원으로서는 큰 위안이 된다"고 했다.

이어 "한신대의 훌륭한 전통에 대해 잘 알리고 재학생뿐만 아니라 외부에서도 참여할 수 있는 좋은 프로그램이 많이 활성화되길 바란다. 한신대가 앞으로 한반도 평화와 통일에 크게 기여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 협력대학 지정에 따라 통일교육원에서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신대는 ‘평화·융복합 교육의 아시아 대표대학’을 비전으로 삼고 글로벌피스센터(센터장 이해영 교수) 설립, 경기도교육청과 평화통일 교육·민주시민 양성을 위한 교육협력 협약 체결, 경기연구원과 평화교육포럼 개최, 통일평화정책연구원(원장 최형익 교수)의 늦봄 문익환 목사 방북 30주년 기념 학술대회 개최, 평화교육 개론서 『글로벌 평화와 한반도 통일의 이해』 발간 등 폭넓은 연구와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