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문화재단, 시민 힐링 ‘발코니콘서트’ 성료
상태바
군포문화재단, 시민 힐링 ‘발코니콘서트’ 성료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문화재단은 지난 1일부터 8일까지 군포의  5개 아파트 단지에서 진행된 시민 힐링 프로젝트 ‘발코니 콘서트’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9일 밝혔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오랜 기간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 속 거리두기가 이어지면서 차츰 쌓인 시민들의 피로감을 해소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기획된 발코니콘서트에는 군포 관내 전문공연예술단체 5팀이 참여해 수준 높은 공연을 시민들에게 선사했다.

첫날인 1일 저녁 산본동 묘향롯데아파트에서 군포윈드오케스트라의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을 시작으로 국악실내악단 비상, 클래식 색소폰 앙상블 콰르텟앤 등 5팀이 군포 곳곳에서 힐링의 시간을 선사했다.

마지막 날인 8일 저녁 삼성마을2단지에서는 크로스오버 앙상블 THREEO가 대중에게 익숙한 가요들을 자신들만의 느낌으로 재해석, 불쑥 찾아온 더위를 잠시나마 식히는 시간을 만들며 큰 호응을 얻었다.

재단 관계자는 "짧은 시간이나마 시민들이 음악을 통해 힘을 얻고, 공연에 참여한 예술인들도 새 활력을 얻었기를 바란다"며  "이번 발코니콘서트를 통해 향후 언택트 문화예술프로그램 다각화 등 다양한 포스트 코로나시대의 예술지원과 향유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