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7월 초막골생태공원에서 ‘숲속 아토피교실’ 운영
상태바
군포시, 7월 초막골생태공원에서 ‘숲속 아토피교실’ 운영
  • 민경호 기자
  • 승인 2020.06.10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어린이 등을 대상으로 아토피 질환을 상세히 알려주는 강의를 진행한다.

군포시는 오는 7월 아토피 피부염 등 아토피 질환에 관심 있는 어린이와 가족 등 60명을 대상으로  ‘숲속 아토피교실’을 운영한다고 9일 밝혔다.

초막골생태공원에서 7월 3일부터 25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각각 30명씩 두 개 반으로 나눠 운영한다. 

초막골생태공원 특별 프로그램인 ‘숲속 아토피교실’은 아토피 피부염에 대한 이해와 관리, 숲속 식물이 아토피에 미치는 영향, 아토피에 이용되는 식물 체험,  황토놀이 등으로 구성된다.

 신청은 오는 26일까지 초막골생태공원 홈페이지를 통해 선착순으로 접수한다.  

정등조 생태공원녹지과장은 "생활환경 변화와 면역력 약화 등으로 아토피와 천식 등 알레르기 질환이 증가하고 있다"며 "초막골생태공원의 자연환경과 연계된 아토피 교실 운영으로 시민들이 아토피 질환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연친화적 인식을 쌓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군포시 생태공원녹지과(☎031-390-4042)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군포=민경호 기자 mkh@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