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대 상반기 공채 대비 ‘ 대기업·공기업 맞춤반’ 운영
상태바
오산대 상반기 공채 대비 ‘ 대기업·공기업 맞춤반’ 운영
  • 최승세 기자
  • 승인 2020.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가 상반기 공채를 준비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업별 입사지원서 작성 스킬 강화 및 자기소개서 클리닉 프로그램인 ‘대기업·공기업 대비반’을 운영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총 22명의 학생이 참여하고 있으며, 6월 한 달간 매주 목·금 수업이 진행된다. 

각 개인별 희망 기업인 네이버, CJ, 삼성전자 등 의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분석 및 직무분석 ▶ 자기소개서 컨설팅 ▶ 모의면접 진행’ 순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상황에 발맞춰, 오산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매주 금요일 오후 1시부터 오후 2시까지 구직자들의 목표기업 분석 및 맞춤형 자기소개서 작성을 지도하는 소규모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오산대  김성락 대학일자리센터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대기업 및 공기업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학생을 대상으로 부분적으로 진로 및 취업 대면상담을 실시하고 있다"며 "진로 및 대면상담은 사전예약자에 한하여 실시되고 있으니, 이용을 원하는 학생은 생활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하여 참여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대학일자리센터의 프로그램에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