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근식 법무부 법사랑 오산지구협의회 사무국장 대통령 표창 받아
상태바
김근식 법무부 법사랑 오산지구협의회 사무국장 대통령 표창 받아
  • 최승세 기자
  • 승인 2020.06.25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무부 법사랑 오산지구협의회 김근식 사무국장이 24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제57회 법의날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에서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김 사무국장은 학교폭력 예방 캠페인, 청소년 안전귀가 지도, 청소년 선도 보호 캠페인, 보호관찰대상자 지도 등 법무부 법사랑 위원으로서 적극적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 범죄 예방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그는 2003년부터 범죄예방위원으로 활동하며 17년간 각종 범죄행위로 위기에 처한 청소년들에게 지속적으로 정신적·물질적 지원활동을 해 왔다. 2008년 3월에는 법무부 법사랑 오산지구협의회 사무국장으로 취임해 청소년선도 보호 캠페인, 청소년 유해지역 야간 순찰, 청소년 흡연·음주 예방활동 등 청소년 선도·보호에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 밖에도 조건부 기소유예 선도 보호 및 보호관찰대상 청소년 선도 결연 일대일 멘토링을 통해 청소년들이 건전하고 올바른 인성을 가진 사회인으로 성장하도록 앞장서고 있다.

김근식 사무국장은 "법사랑 임원 활동을 하면서 학교폭력 예방과 청소년 선도·보호활동 등에 대한 평가를 높게 해 주신 것 같아 감사하고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이 모든 활동들은 혼자 해서 되는 게 아니다. 지역사회와 봉사단체가 한마음으로 지역 청소년들을 범죄로부터 안전하게 보호하고 지역주민들이 편안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는 데 힘을 모은 결과이다. 앞으로 청소년들이 안전하게 학교생활을 할 수 있는 교육도시가 되는 데 미력하나마 더 열심히 봉사하겠다"고 말했다. 

오산=최승세 기자 cs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