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국유림관리소, 산사태취약지역 사방사업 조기 완료
상태바
수원국유림관리소, 산사태취약지역 사방사업 조기 완료
  • 박종현 기자
  • 승인 2020.0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국유림관리소는 태풍 및 국지성 집중호우 시 재난발생 우려가 높은 산사태취약지역을 대상으로 사방댐 1개소, 계류보전사업 0.7km 등 사방사업을 조기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사방사업은 황폐지를 복구하거나 산지의 붕괴, 토석·나무 등의 유출 등을 차단해 하류의 주택가, 농경지 등 산사태로 인한 국민의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시킬 수 있는 주요사업이다.

재해가 우려되는 지역주변에 거주하는 주민에게는 문자 등을 통해 신속히 기상 및 산사태 예보상황 등을 전파할 수 있도록 연락망을 구축했다.

이어 유사시 대피할 수 있는 장소를 확보했으며 집중호우 시에는 산사태 예방·대책 상황실을 24시간 설치·운영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할 계획이다.

수원국유림관리소 김진 소장은 "올해도 산사태 위험지역에 대해 우기 전까지 모든 사방사업을 완벽히 완료했다"며 "앞으로도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을 중심으로 재해예방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종현 기자 qw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