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장곡초교 2학년 학생들 시화병원 의료진에 감사편지와 선물 보내
상태바
시흥 장곡초교 2학년 학생들 시화병원 의료진에 감사편지와 선물 보내
  • 이옥철 기자
  • 승인 2020.0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시흥지역 코로나 19 확산 차단에 온 힘을 다하고 있는 시흥시화병원 안심진료소에 편지와 선물이 담긴 등기가 도착했다.

30일 시화병원에 따르면 시흥 장곡초교 2학년 학생 30여 명이 의료진에게 감사와 위로의 마음을 담은 편지가 전달된 것.

‘코로나 의료진 선생님들 감사합니다’고 적힌 편지에는 어린 학생들의 다양한 고마움의 메시지가 담겨 있었다.

"항상 코로나 19를 막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리 꼭 코로나 19를 이겨내고 많이 노력해요. 코로나 19가 끝나면 제가 꼭 선물을 드리겠습니다. 숨도 잘 못 쉬고 치료하시는 코로나 의료진 분들이 영웅입니다"등 정성 가득한 문구들이 눈길을 끌었다.

 편지와 선물을 받은 시흥시화병원 직원들은 "아이들의 정성어린 편지가 큰 감동으로 다가왔다"며 "보내준 응원을 동력 삼아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벅찬 감동을 전했다.

장곡초 2학년 담임 교사는 "코로나 19로 고생하는 의료진분들께 약소하지만 편지와 선물을 전하게 됐다"며 "여러분들이 희망, 영웅이십니다"고 말했다.

시흥시화병원 관계자는 "코로나 19 국민안심병원인  시화병원은 안심진료소를 운영하고 지역의 코로나 19 유입방지와 빠른 종식을 위해 모든 임직원이 고군분투하고 있다"며 "격려와 응원에 감사드리며 지역거점병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