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미군 철도변 따라 산책로 조성하는 환경개선공사 착공
상태바
평택시, 미군 철도변 따라 산책로 조성하는 환경개선공사 착공
  • 김진태 기자
  • 승인 2020.07.17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가 16일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송탄역에서 신장근린공원까지 1.2km 구간의 미군 철도변을 따라 산책로를 조성하는 환경개선공사를 본격 착공한다고 밝혔다.

신장동 미군철로는 도심을 통과해 신장쇼핑몰 거리의 풍경과 건물이 어우러져 있어 이국적이고 특색있는 공간으로 손꼽히는 곳이다.

그러나 이곳은 철길 주변이 노후화로 인해 파손되고 상습 불법주차 문제 등으로 보행자들의 통행에 불편을 주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시는 이번 공사로 보행자들의 편의를 위해 철로변에 목재데크를 설치하고 유휴부지를 활용, 산책로를 조성하며 다양한 수종의 조경을 식재해 시민들에게 자연 친화적 휴식공간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보행로를 따라 LED조명과 경관조명을 설치해 야간에도 주민들이 산책할 수 있게 보행환경을 조성하고 공간별 특색있는 포토존 등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신장쇼핑몰을 중심으로 한 송프란시스코 프리마켓, 할로윈 축제, 한미 친선문화축제 등 쇼핑몰과 미군철로가 문화벨트의 축으로 연결되면 지역행사를 개최 시 기존 쇼핑몰 거리와 더불어 철도변 거리를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평택=김진태 기자 kjt@kihoilbo.co.kr 

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