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발로 잡은 붓과 함께 세상에 나오다
상태바
입·발로 잡은 붓과 함께 세상에 나오다
포스코건설 내달 7일까지 구족화가展 김영수 등 8명 참여 26개 작품 선보여
  • 조현경 기자
  • 승인 2020.07.21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건설은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실천의 일환으로 ‘구족화가와 같이 짓는 미소’ 특별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20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포스코건설 송도사옥 1층 로비에서 시작한 후 다시 8월 17일부터 28일까지 서울 도산공원 인근에 위치한 더샵 갤러리에서 각각 진행된다.

이번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들은 세계구족화가협회 한국지부인 한국구족회화협회에 소속된 김영수·박정·오순이·이호식·임경식·임인석·임형재·황정언 등 8명이며, ‘도시 이야기(김영수)’, ‘또 다른 시선(박정)’ 등 총 26개의 작품이 전시된다.

작가들은 장애로 인한 물리적인 고통과 더불어 정신적인 좌절을 극복하고 세상과 소통하고자 입에 붓을 물거나 발가락으로 붓을 쥐어 자신들만의 미학을 캔버스 위에 표현하고 있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컬러 강건재 제작 전문 포스코그룹사 포스코강판의 고내식성 강재인 ‘포스맥(PosMAC)’에 잉크젯프린팅 기술로 구족화가 작품을 인쇄한 ‘포스아트’도 선보인다. 또 LG유플러스의 ‘U+5G 기술’을 접목시켜 살아있는 작품으로 재탄생해 관람자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조현경 기자 cho@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