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안전단말기 지원’ 시범사업 실시
상태바
안산시, ‘발달장애인 실종예방 안전단말기 지원’ 시범사업 실시
  • 박성철 기자
  • 승인 2020.07.28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가 경기도 최초로 발달장애인 실종을 예방하기 위해 안전단말기를 무료 보급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발달장애인 안전단말기는 일상생활에서 휴대가 간편하고 분실 위험이 적은 손목시계 형태로 손쉽게 착용할 수 있다. 착용자의 위치정보를 실시간 감지하고 이동경로를 기록해 보호자와 관제센터인 도시정보센터에 주기적으로 보내며, 긴급상황에는 착용자가 간편한 원터치 조작으로 보호자와 도시정보센터 등 주변에 알릴 수도 있다.

관제센터는 안전단말기의 위치정보를 활용해 발달장애인이 평소 생활권을 이탈하거나 실종될 경우 관련 기관에 신속하게 정보를 제공하고, 실종 지역의 CCTV 영상자료 확보와 출동 위치 확인도 가능해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줄이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단말기 착용을 원하는 시민은 다음 달 3~14일 이메일(jimin7917@korea.kr)로 신청서를 보내면 된다. 시는 실종 이력, 보호자 공백시간, 연령 등을 고려해 40명을 선정, 우선 무상 보급해 시범운영하며 통신료도 부담할 예정이다.

윤화섭 시장은 "발달장애인 안전단말기 지원은 발달장애인의 실종 예방뿐만 아니라 가족이 안심하고 사회활동에 참여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장애인과 가족이 평범한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점차 지원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산=박성철 기자 psc@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