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동안서, ‘빚 해결 도움 요청 외면’ 친모 폭행 살해 딸 구속
상태바
안양동안서, ‘빚 해결 도움 요청 외면’ 친모 폭행 살해 딸 구속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0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동안경찰서는 27일 금전적인 도움을 주지 않는다는 이유로 어머니를 주먹과 둔기로 마구 때려 숨지게 한 혐의(존속상해치사)로 딸 A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4일 오전 0시 20분께부터 당일 오전 3시 20분 사이 안양시 동안구 자신이 운영하는 카페에서 친어머니인 B씨를 구타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카페 운영과 관련해 채무에 시달리던 중 어머니에게 경제적인 도움을 요청했다가 거절당하자 이같은 범행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폭행 후 8시간이 지난 뒤 B씨가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지자 119에 신고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B씨의 사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